• 오늘방문자 : 
    312
  • 어제방문자 : 
    710
  • 전체방문자 : 
    9,960,458
검색
http://boomup.chosun.com/site/data/html_dir/2010/11/01/2010110101797.html?Dep0=chosun&Dep1=nnews_left&Dep2=img_02&Dep3=boomup01
문화ㆍ역사

마을 전체가 문화재인 500년 전통 경주 '양동민속마을'

  • 입력 : 2010.11.02 10:19 / 수정 : 2010.11.02 10:44

500년 전에 만들어진 전통마을에서 아직도 밥 짓는 연기가 피어나고 있다. 이곳은 경주 양동민속마을이다.

양동민속마을은 천년의 역사를 꽃피운 통일신라 문화에 가려 그 중요성이 가려졌던 곳이지만 지난 7월 유네스코로부터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됐다. 선조들의 삶과 얼이 깃든 전통마을이 세계적 관심을 받게 된 것이다.

경주 시내에서 자동차로 20여분 달려 양동민속마을에 도착하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마치 500년 전 조선시대로 시간여행을 온 듯 고풍스러운 가옥과 정자, 그리고 초가집까지 빼곡히 들어 차 있었기 때문이다.

아침밥 짓는 연기가 모락모락 피어오른 '양동민속마을'

경주시 강동면에 있는 양동(良洞)마을은 안강평야의 동쪽 구릉지에 있으며 150여 가구 370명이 살고 있다. 마을주민들이 전통가옥에서 실제 생활하고 있으나 일정부분을 제외하고는 개방되어 있어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다.

자연을 통째로 품은 99칸의 전통가옥, 향단 

마을에 도착하자마자 향단에 초대를 받았다. 향단(香壇)은 회재 이언적 선생 때(1540년경) 지어진 고택이다. 연세든 모친을 모시고 싶다는 회재의 간곡한 청에 중종이 경상도 관찰사를 하며 지어준 곳이다. 처음엔 99칸으로 마을에서 가장 큰 규모의 한옥이었지만 임진왜란과 한국전쟁으로 지금은 56칸만 남았다.

회재 이언적 선생이 불편한 어머니를 모시고자 만든 '향단'

향단 대청마루에서 회재 선생의 16대 손인 이욱선생을 만났다.

"향단은 구석구석에 효(孝)가 묻어 있어요. 안채에 누워서 저기 문을 열어보세요. 성규산이 마치 한 폭의 그림처럼 담겨있지 않습니까? 누워서도 성규산의 사계절을 감상할 수 있으니까요. 몸이 불편한 어머니를 생각해서 설계되었죠. 저기 지붕을 보세요. 보름달이 뜨는 날이면 지붕사이 공간에 달이 담긴 답니다. 어떤 작가는 하늘우물이라고 하더군요"

이어 "관광객들이 그저 눈으로만 볼 것이 아니라 이런 옛스러움과 선조들의 지혜를 찾아갔으면 좋겠어요. 구석구석 둘러보면 정말 세월의 흔적을 찾아 볼 수 있는 것들이 많아요. 지금 이 다과상도 100년은 훌쩍 넘은 거에요. 그리고 저 성규산에 올라 마을 전체를 내려 다 보세요. 500년의 전통의 마을이 한눈에 들어옵니다."라며 연잎차를 음미했다.

'향단' 안주인이 준비해준 연잎차와 다과상

마을 곳곳에서 옛스러움과 전통을 느끼다.   

다과를 마치고 성규산으로 올랐다. 향단에서 내려와 건너편 무첨당 뒤로 올라가면 산길이 나온다. 경사가 심한 편이나 10여분만 오르면 단숨에 정상에 오를 수 있을 정도다.

정상에 올라 마을을 내려다보면 황금빛 안강평야가 펼쳐진다. 전형적인 배산임수의 지형에 빽빽이 들어찬 기왓집과 초가집을 보인다. 마치 500년 전으로 시간이 거슬러 오른 듯하다. 새벽에 이곳에 오르면 밥 짓는 연기가 마을 곳곳에서 피어나 장관을 이룬다.

성규산에 올라 내려다본 양동민속마을 황금빛 안강평야가 인상적이다

눈부신 절경을 뒤로한 채 산을 내려와 마을로 향했다. 그리고 마을 곳곳에서 옛것의 멋을 만날 수 있었다. 집 앞에 일궈놓은 밭에서 호박을 따는 동네아낙과 겨울을 대비해 초가집을 고치는 마을청년들을 보니 옛 선조들의 삶이 재현된 듯 했다.

500년이란 긴 시간동안 선조들의 손때가 묻어 반질하게 색이 변한 나무기둥, 언제부터 사용했는지 알 수 없지만 손님에게 내오던 찻잔과 다과상까지 오랜 세월의 흔적들을 박물관이 아닌 생활에서 발견하고 만질 수 있다.

관광객은 이곳 마을은 자유롭게 둘러볼 수 있지만 대부분의 고택에 주민이 살고 있어 방문 땐 최소한의 예의를 지키는 것이 필수다. 시간은 오전 10시~오후 5시 사이에 마을 구석구석 왠만한 곳은 둘러 볼 수 있다.


이석진 마을운영위원장은 "우리 마을에서는 청소년들을 위해 전통 및 현대 예절을 배울 수 있는 서당체험과 대나무 물총 및 팔랑개비 만들기 등 전통놀이체험도 준비되어 있다"며 "내년에는 연면적 2,070m²(약 620평) 규모로 유물전시관이 개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문의는 위원장(011-9588-2020)에게 하면 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필독 ▶ 젊은이들이 반드시 가져야 할 가치관 ◀ file 엘리트전산학원 2009-05-23 10701
92 ‘이곳에 가면 꼭 드세요’ 지자체 추천 맛 여행 [레벨:20]id: MainMain 2013-12-13 1892
91 대구.경북 맛집 리스트 [레벨:20]id: MainMain 2013-12-10 3459
90 철이 손짜장 색시 고은이에요 [레벨:1]철이손짜장색시고은 2013-02-16 2597
89 삼봉 약수터 & 휴양지 [레벨:20]id: MainMain 2012-12-25 5929
88 경남 인근 먹거리 [레벨:20]id: MainMain 2012-09-11 2810
87 상주갈비탕. 대구 긴류짬뽕 [레벨:20]id: MainMain 2012-06-01 3411
86 3000원짜리 진수성찬, 여기 서울 맞아? [레벨:20]id: MainMain 2011-12-14 3670
85 지리산 참숯굴 찜질방 file [레벨:10]이현승 2011-12-06 4108
84 『사계절 전라도』“이대로 떠나시면 됩니다” - 당신에게 권하는 1박 2일 전라도 여행 코스 완전 공개 [레벨:20]id: MainMain 2011-11-17 4296
83 삼척으로의 캠핑.낚시여행-내평계곡,용화해수욕장,장호항 [레벨:20]id: MainMain 2011-09-29 5881
82 자장면 2000원ㆍ삼겹살 2500원…‘착한’ 음식점 대박비결은? [레벨:20]id: MainMain 2011-08-18 4356
81 인월 황토옹기 한식부페식당 file [레벨:20]id: MainMain 2011-04-13 5948
80 대구 경북 먹거리 여행 [레벨:20]id: MainMain 2011-04-08 4351
79 연인, 부부, 애인과 가면 바다가 보이는 스파펜션 [레벨:20]id: 엘리트전산학원엘리트전산학원 2011-02-09 4527
» 마을 전체가 문화재인 500년 전통 경주 '양동민속마을' 엘리트전산학원 2010-11-09 3772
77 통영 학림도 체험마을 엘리트전산학원 2010-08-26 4588
76 김해 뒷고기와 막창 file 엘리트전산학원 2010-07-14 4263
75 부산 강서 녹슨드럼통 엘리트전산학원 2010-07-14 6229
74 부산 맛 집 돈없고 고기나 술고플때...제격^^ 엘리트전산학원 2010-07-14 3675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