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늘방문자 : 
    343
  • 어제방문자 : 
    1,543
  • 전체방문자 : 
    8,999,837
검색
main.0523_2.jpg

 

 

인간사 새옹지마란 말이 있습니다.

 

더 무슨 말이 필요하겠습니까...

 

 

 

당신께서는 아직까지 아무도 하지 못한 기득권 권력을 없애기 위해 .. 

 

당신께서 혼자 이땅의 더러운것들과 권력에 저항하기에 너무 힘이 들었나 봅니다. 

 

또한 이땅에 진정한 서민을 위한 민주주의를 실천 하시고 가셨습니다.

 

 

 

진정 국민을 대통령으로 섬기며, 권력을 국민에게 겨누지 않으신 유일무일한 대통령이셨습니다.

 

국민을 존경하고 두려워하는 대한민국 대통령이셨습니다.

 

 

이땅의 순국선열과 조상들은, 또 하늘은 왜 이 나라 국민에게 이리 희망조차 가지지 못하게 하는지..

 

 

앞으로의 생애 마지막까지 영원히 간직할 것입니다.  

 

부디 고통없는 그곳에서 영면 하소서.

 

------------------------------------------------------------------------------------------

 

 

 

 

조선 건국 이래로 600년 동안 우리는

권력에 맞서서 권력을 한번도 바꿔보지 못했다

 


비록 그것이 정의라 할지라도

비록 그것이 진리라 할지라도

권력이 싫어하는 말을 했던 사람은

또는 진리를 내세워서 권력에

저항했던 사람들은

전부 죽임을 당했다.

그 자손들까지 멸문지화를 당했다.

폐가 망신했다.

 


600년 동안 한국에서 부귀영화를

누리고자 하는 사람은

모두 권력에 줄을 서서 손바닥을

비비고 머리를 조아려야 했다.

그저 밥이나 먹고 살고 싶으면

세상에서 어떤 부정이 저질러져도, 어떤 불의가

눈앞에서 벌어지고 있어도,

강자가 부당하게 약자를 짓밟고 있어도,

모른 척 하고 고개 숙이고 외면 했어야 했어요.

눈감고 귀를 막고 비굴한 삶을 사는 사람만이

목숨을 부지하면서 밥이나 먹고 살 수 있었던 우리 600년의 역사.

 

제 어머니가 제게 남겨주셨던 제 가훈은

"야 이놈아, 모난 돌이 정 맞는다. 계란으로 바위 치기다.

바람 부는 대로, 물결치는 대로 눈치 보며 살아라."

80년대 시위하다 감옥에 간 우리의 정의롭고

혈기 넘치는 우리 젊은 아이들에게

그 어머니들이 간곡히, 간곡히 타일렀던 그들의 가훈 역시

"야 이놈아 계란으로 바위 치기다. 고만둬라. 너는 뒤로 빠져라."

 


이 비겁한 교훈을 가르쳐야 했던 우리의 600년의 역사

이 역사를 청산해야 합니다.

 


권력에 맞서서 당당하게 권력을 한번 쟁취하는 우리의 역사가

이루어져야만이 이제야 비로소 우리 젊은이들이

떳떳하게 정의를 애기 할 수 있고

떳떳하게 불의에 맞설 수 있는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낼 수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필독 ▶ 젊은이들이 반드시 가져야 할 가치관 ◀ file 엘리트전산학원 2009-05-23 6681
215 여기가? 강민우 2008-03-05 4302
214 하루빨리 리눅스 강의를 듣고 싶습니다. [1] 김정호 2007-03-25 4327
213 컴터가~~ [2] 강민구 2007-02-15 4142
212 원장샘~ [1] 이경덕 2006-11-26 4137
211 질문요~ㅎㅎ [2] 배성렬 2006-05-29 4230
210 여기는 저의 전용 게시판?!ㅎ [1] 배성렬 2006-03-08 4236
209 우히히히히히 ♥ [2] 배성렬 2006-02-15 2906
208 샘 ㅋ 죄송 ^^; [1] 이진선 2005-11-24 3272
207 원장샘님 ㅎㅎㅎ [1] 배성렬 2005-11-04 3007
206 원샘 컴터가 이상합니다;;;; [1] 전용준 2005-08-20 3446
205 pc정비사 언제 다시 모집합니까.. 아님 수시 모집인가요 [1] 장홍준 2005-05-10 3375
204 유무선 공유~ [2] eo man~ 2005-04-08 3085
203 ㅜㅡ file [1] 이진선 2005-04-03 3288
202 [re] 컴 켜자마자 100% file [1] 이진선 2005-04-07 3097
201 쌤~ 이거 므예요~ [4] 이진선 2005-03-24 3211
200 샘과의 의도하지 않은 만남,,,, [7] 배성렬 2005-03-21 3186
199 원자앙쌔앰니이이임~ [1] 배성렬 2005-01-28 3098
198 휘이이잉~~~ [5] 배성렬 2004-11-28 4172
197 히히히~ 또 저에요~ ㅋ [2] 배성렬 2004-10-23 5245
top